•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광주, 곤지암도자공원에서 2017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및 제20회 광주왕실도자기 축제 개막

중소기업제품 박람회도 같은 장소에서 개최

입력 2017-04-21 20:13   수정 2017-04-21 20:13

2017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및 제20회 광주왕실도자기 축제가 21일 광주 곤지암도자공원에서 화려하게 개막했다.

올해 개막식은 사상 처음으로 이천시에서 광주시로 주무대를 옮겨 개최됐으며, 남경필 경기도지사와 조억동 광주시장, 국회의원과 시도의원, 유관기관·사회단체장, 교류도시 대표단 및 지역주민 등 1천5백여명이 참석해 축제 개막을 축하했다.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는 오는 5월 28일까지 광주 곤지암도자공원을 비롯 이천세라피아, 여주도자세상에서 도자 전시, 국제 도자 학술행사, 도자문화교류행사, 도자문화 체험 이벤트 및 지역축제가 열린다.

아울러 광주왕실도자기 축제는 오는 5월 7일까지 개최되며, 다양한 체험행사와 공연, 이벤트 행사, 도자기 전시 할인 판매, 광주중소기업제품박람회 등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광주=김대운 기자 songhak8280@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

브릿지경제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