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용인시, 수지구 죽전이마트~성남시경계 1.2km 구간 쉼터 등 조성

6월까지 자연친화적 쉼터로 조성해 이용 시민 편의 제공

입력 2017-04-21 20:01   수정 2017-04-21 20:01



탄천공원화사업위치약도
탄천공원화사업위치약도<사진제공/용인시>


용인시 수지구는 죽전이마트~성남시 경계에 이르는 탄천 1.2㎞구간에 자연친화적 주민쉼터를 조성하는 공원화사업을 오는 6월까지 완료키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사업비로는 3억여 원이 투입된다.

이는 탄천이 기흥구 청덕동에서 발원해 성남시를 거쳐 한강으로 유입되는 수도권의 대표적인 하천인데도 주민들을 위한 휴식 공간이 부족하고 삭막한 느낌을 준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시는 죽전 이마트앞에는 탄천 중간에 만들어진 2,500여㎡의 섬에 영산홍, 꽃잔디, 수호초 등을 식재하고 산책로에는 그네의자 등 쉼터를 설치할 계획이다.

또 죽전1동 행정복지센터앞 수변공간 1,300여㎡에는 조경석을 쌓고 느티나무, 맥문동, 줄무늬석창포 등을 심어 아름답게 꾸밀 방침이다.

구 관계자는 “이번 탄천 공원화사업을 통해 주민들에게 더욱 쾌적하고 건강한 휴식공간을 제공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탄천의 특색을 살려 친환경적인 하천으로 가꿔 나가겠다”고 말했다.

용인=김대운 기자 songhak8280@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

브릿지경제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