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경기도, ‘G마크 활성화 전략마련 토론회’ 개최

G마크 인증에 대한 설명과 효율적 홍보 및 판매 등에 관한 방안 논의

입력 2017-12-07 18:19   수정 2017-12-07 18:19

경기도는 7일 수원 웨딩펠리스에서 ‘G마크 활성화 전략마련 토론회’를 개최하고, G마크 인증에 대한 설명과 효율적 홍보 및 판매 등에 관한 방안을 논의했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에서 주관한 이번 토론회는 ‘농특산물 통합상표 관리 조례’가 안전성에 중점을 둔 ‘경기도 우수식품 인증관리 조례’로 개정됨에 따라 G마크 인증 농식품의 활성화 전략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aT비즈니스지원단 소속 김영일 박사와 소비자시민모임 성남지부 김경의 대표, 그리고 G마크 인증 경영체 등 관계자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도 G마크와 국가인증 간 시너지 창출방안 ▷안전 농식품 유통활성화 방안 ▷참석자 질의응답에 대해 설명하는 시간 등을 가졌다.



특히 지역농업네트워크협동조합 김종안 전무의 ‘경기도 G마크와 국가인증 간 시너지 창출방안’, 국립농업과학원 농산물안전성부 류재기 박사의 ‘안전 농식품 유통활성화 방안’에 대한 초청 강연은 참석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이끌어 냈다.

경기도 G마크 인증 농식품의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참석자들 간의 질의응답 등 자유롭게 토론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도는 이번 토론회를 경기도 G마크 인증 농식품 경영체의 역량강화는 물론 향후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기회로 삼고,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류인권 경기도 농정해양국장은 “소비자가 믿고 안심하게 구입할 수 있도록 G마크 인증 관리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참석자분들의 의견을 수렴해 도정에 적극 반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경기=이성재 기자 gado444@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

브릿지경제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