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청주시 ‘걸어서 청주속으로’ 스토리텔링 책 만들어

숨어있는 스토리 발굴 관광자원화

입력 2018-01-14 09:22   수정 2018-01-14 09:22

3_청주시_숨어있는_스토리_발굴_관광자원화_시동1
사진제공/청주시: ‘걸어서 청주속으로’ 책
충북 청주시가 지역 내 산재한 문화유적과 숨어 있는 이야기를 한데 묶어 ‘걸어서 청주속으로’스토리텔링 책을 제작했다.

11일 시에 따르면 지역 내 문화자원과 이야기 등 주요자원을 관광객의 입장에서 흥미롭게 각색해 스토리텔링 관광자원화를 진행했다.

이 책은 지난 2014년 7월 청주와 청원이 통합하면서 양 지역에 분산돼 있던 주요자원의 스토리를 직접 찾아낸 내용들을 엮었다.



청주시를 8개 권역으로 나누고 소제목을 달아 옛 사진과 함께 재미있게 전설을 풀었다.

소제목 8개는 ‘두물머리 정북토성 따라’, ‘북적북적 중앙공원, 성안길 따라’, ‘굽이굽이 옥화구곡 따라’, ‘찰랑찰랑 무심천 발원지 따라’, ‘옹기종기 옥산 마을길 따라’, ‘휘휘도는 현도금강 따라’, ‘성큼성큼 팔봉산, 은적산 따라’, ‘두근두근 무심천뚝방길 따라’ 등이다.

책자 형태는 ‘단행북’과 ‘8권 시리즈 밴딩북’ 총 2가지로 만들었다.



시 관계자는 “이 책의 흥미로운 소재는 청주시민과 청주를 찾는 국내외 관광객들을 위한 관광콘텐츠 개발에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충북=송태석 기자 0114662001@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

브릿지경제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