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한화그룹, 대전서 카이스트와 중학생 대상 '과학캠프'

중학생 50명 참가, 11일부터 2박3일간 KAIST 대전 본원에서 진행

입력 2018-01-14 14:48   수정 2018-01-14 15:21
신문게재 2018-01-14 9면

한화-KAIST겨울캠프1
한화그룹은 지난 11일부터 2박3일간 카이스트 대전 본원에서 겨울방학을 맞이한 중학생들을 대상으로 과학캠프를 진행했다.(한화그룹 제공)

 

한화그룹이 한국과학기술원(이하 카이스트)과 함께 겨울방학을 맞이한 중학생들을 대상으로 과학캠프를 진행했다.

14일 한화그룹에 따르면 ‘한화-카이스트 인재양성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번 캠프는 11일부터 2박 3일간 KAIST 대전 본원에서 펼쳐졌으며, 과학 분야에 재능과 열정이 있는 대전지역 중학생 50명이 참가했다.



참가 학생들은 카이스트 학생 및 교수들로부터 과학의 원리를 배우고 친환경 에코하우스와 오또봇(Otto봇, 오픈소스 하드웨어 로봇)을 직접 만들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지구 온난화 문제, 친환경 에너지와 관련한 물리, 생물, 기술공학 분야의 수업 진행과 함께 친환경 에너지를 활용한 미래주거공간 모형을 직접 설계하고 제작했다. 또한, 로봇 제어를 위한 알고리즘과 프로그래밍 수업에 이어 오또봇이라는 무선 조종 로봇을 직접 만들고 작동을 시켜보는 체험을 했다.

대전 중리중학교 신증주 학생은 “저를 위한 맞춤식 교육으로 수학 공부에 많은 도움이 되었고, 과학 프로그램 외에도 영어게임, 멘토링 등을 통해 저의 이야기를 많이 할 수 있는 시간이 주어져 재미와 보람 있는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카이스트 전기및전자공학부 2학년에 재학중인 손채연씨는 “솔직히 학업과 병행하느라 힘든 점도 있었지만, 참가 학생들이 착하고 열심히 따라줘서 오히려 제가 힐링하고,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고 말했다.

한편 ‘한화-카이스트 인재양성 프로그램’은 과학기술에 관심과 재능을 가진 과학영재 학생들을 발굴하고, 우수 이공계 인력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난 2016년부터 한화그룹과 카이스트가 함께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교사 추천을 받은 대전지역 중학생을 대상으로 선발하며, 학생 4~5명당 카이스트 재학생 1명이 멘토로 참여해 연중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병행한 과학과 수학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여름방학과 겨울방학에는 2박3일 간의 과학캠프, 학기중에는 야구장 및 문화공연 관람 등의 체험 프로그램도 운영 중이다.

박종준 기자 jjp@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