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이승철, 23일 노무현 전 대통령 추도식서 추모 공연

입력 2018-05-16 16:00   수정 2018-05-16 16:19

20180516016372_AKR20180516131000005_01_i
가수 이승철 (진앤원뮤직웍스 제공)

가수 이승철이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9주기 추도식에서 추모 공연을 갖는다.

16일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등에 따르면 이승철은 23일 오후 2시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 노 전 대통령 묘역에서 열리는 추도식에서 추모 무대를 선보인다.

이승철이 이번 무대에서 어떤 곡을 부를지는 아직 정해지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추도식은 애국가와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이승철 추모 공연, 추도사, 추모영상과 유족 인사말, 참배 등의 순서로 진행되며, 추도식 말미에 노래를찾는사람들이 시민합창단 30여 명과 함께 ‘아침이슬’을 부를 예정이다.

추도사는 정세균 국회의장과 노무현시민학교 청소년봉하캠프 자원봉사자 조희연 노무현장학생이 낭독한다.

이날 추도식에는 유족을 비롯해 노무현재단 임원 및 참여 정부 인사, 정당대표, 지자체장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한편 23일 열리는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9주기 공식 추도식은 노무현재단 홈페이지와 유튜브 채널, 페이스북 페이지 등을 통해 생중계된다.

오수정 기자 crystal@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

브릿지경제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