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추미애 “높은 지지율·득표율 자만하지 않겠다”

입력 2018-06-14 12:18   수정 2018-06-14 13:12

발언하는 추미애 대표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1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중앙선거대책위원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4일 6·13 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결과와 관련, “높은 지지율과 득표율에 자만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추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중앙선거대책위원회 해단식에서 “문재인 정부, 지방정부, 국회, 민주당이 원팀으로 산적한 현안들을 챙겨나가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번 지방선거 결과는 민주당의 승리가 아니라 위대한 국민의 승리가 될 것”이라며 “민주당은 겸손한 자세로 국민을 받을 것을 약속한다”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우리 국민은 지역주의와 색깔론, 냉전 시대와 과감하게 결별하고 평화와 민생, 번영의 미래를 택했다”며 “국정을 발목 잡던 세력에겐 확실하게 회초리를 들어줬다”고 평가했다.

이어 “특히 부산, 울산, 경남 유권자의 새로운 선택은 한국 정치사를 새롭게 구성하는 전환기적 선택이 될 것이며 평화와 번영의 시대를 여는 마중물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추 대표는 민주당 소속으로 국회의원 재보선에서 당선된 11명도 “오늘부터 임기를 시작하는 11분의 의원도 심기일전해서 민생을 챙기고 문재인 정부의 개혁과제를 완수하는데 전력을 다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서예진 기자 syj.0210@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