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삼성화재 연차보고서, '아스트리드 어워드' 그랑프리 수상

입력 2018-07-12 09:39   수정 2018-07-12 16:33
신문게재 2018-07-13 6면

clip20180712084133
삼성화재 브랜드전략파트 직원들이 ‘2018 아스트리드 어워드’ 그랑프리를 수상한 연차보고서와 상패, 트로피를 들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제공=삼성화재)

 

삼성화재는 자사 연차보고서가 국내 업계 최초로 세계적인 기업 홍보물 공모전인 ‘2018 아스트리드 어워드(ASTRID AWARD)’에서 그랑프리를 수상했다고 12일 밝혔다.

올해에는 전세계 15개국에서 480개 회사가 출품했으며 독창성, 콘텐츠 명확성 등을 평가해 삼성화재 연차보고서가 전체 출품작 중 가장 뛰어난 기업 홍보물로 선정됐다.

삼성화재의 연차보고서는 눈에 보이지 않지만 고객에게 꼭 필요한 보험이라는 금융상품을 공기에 비유했다. 이를 공기 함유량을 높인 특수용지에 간결한 디자인으로 표현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28회를 맞은 ‘아스트리드 어워드’는 기업 커뮤니케이션 전문 평가기관인 미국 머콤사가 주관하고 머큐리 어워드, ARC 어워드와 함께 기업 홍보물 분야에서 세계 3대 공모전으로 평가 받고 있다.

최경아 삼성화재 브랜드전략파트장은 “삼성화재 브랜드 디자인의 우수성을 국제적으로 인정받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브랜드 메세지를 명확하게 전달할 수 있는 디자인 개발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채현주 기자 1835@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

브릿지경제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