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브릿지 정책포토] 남양주보건소 치매안심센터, 효과적인 치매관리사업을위한 지역사회협의체 구성

입력 2018-07-12 10:17   수정 2018-07-12 10:17

남양주보건소 치매안심센터(센터장 정태식)가 지역특성에 맞는 치매관리사업을 효과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치매관련 학식과 경험을 갖춘 기관 및 단체 전문가들로 지역사회협의체를 구성하고 7월 11일 첫 운영 회의를 가졌다.

이번 운영 회의에서는 지역사회 내 치매관련자원 상호간 연계 체계를 구축해 수요자 중심의 치매통합관리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지역사회협의체의 구성위원은 위원장인 치매안심센터장(남양주보건소장)을 중심으로 공공부문 위원과 민간부분 위원으로는 보건·복지 분야 기관 및 단체대표 등 총 6명으로 구성됐다.

남양주보건소 치매안심센터, 지역사회협의체 구성
남양주보건소 치매안심센터, 지역사회협의체 구성 및 운영 회의 개최
이날 치매안심센터장는 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지역사회 치매관리사업의 현황, 센터소개, 지역자원 간 정보공유 등 상호 연계하고 협력을 강화하는 등 치매관리사업 활성화에 대한 방안을 모색했다.



정태식 남양주보건소 치매안심센터장는 “지역사회 기관 및 단체의 자발적인 참여와 유기적인 연계를 위한 지역사회협의체를 운영해 다양하고 폭 넓은 치매관리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남양주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지역사회 어르신의 건강권 보장을 목표로 지역사회 자원을 최대한 활용해 지역사회중심 치매통합관리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치매사각지대를 발굴하고 치매환자와 가족이 안심하고 살아갈 수 있는 치매 친화적 사회안전망을 구축하는 등 치매환자와 그 가족들의 삶의 질 제고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양윤모기자yym@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

브릿지경제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