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김지철♥신소율, 순대국밥 먹다가 열애 들통? ‘기자들 회식장소에...’

입력 2018-07-13 12:15

김지철s
사진=김지철/신소율 SNS

김지철과 신소율이 공개열애를 하고 있는 가운데 열애설이 터지게 된 남다른 일화가 눈길을 끈다.

뮤지컬 배우 김지철과 배우 신소율은 지난 3월 공개 열애를 시작했다. 이후 신소율은 JTBC4 ‘미미샵’에서 “개인적으로 남자친구를 숨기거나 마스크를 쓰는 스타일은 아니었다”며 “순대 국밥집에 남자친구와 밥을 먹으로 갔는데 옆에 단체 손님이 있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런데 알고 보니 신문사 연예부 기자 회식이었다”며 “그걸 쓴 기자가 팩트만 써줬다. 예쁘게 잘 만나고 있다고 써줘 줄줄이 예쁜 기사만 나왔다. 그래서 오히려 감사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김지철은 ‘엑스포츠뉴스’와 인터뷰에서 “주변 사람은 다 알고 있고, 대학로에도 공개적으로 다녔다”며 거리낌없이 열애를 즐겼다고 전했다.

이어 “그냥 좋다. 같이 있으면 기분이 좋아지는 분”이라며 “워낙 배려도 많고 생각이 깊다. 너무 생각이 많아서 어떤 한 부분에 신경을 많이 쓰기도 하는데 좋다. 스스로 부끄럽지 않은 사람이 되려면 자기 일을 열심히 할 수밖에 없다”며 연인을 향한 애틋한 마음을 표현했다.

박은미 기자 my-god6716@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