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남상미, ‘원조 얼짱’의 위엄...롯데리아걸 시절 보니

입력 2018-07-13 13:37

남상미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배우 남상미가 새삼 화제가 되고 있다. 남상미는 지난 2003년 MBC ‘러브레터’로 데뷔한 후 안정적인 연기와 청순한 외모로 뭇 남성들의 마음을 흔들었다.

특히 남상미는 ‘얼짱’ 열풍이 불었을 무렵, 한양대 롯데리아걸로 불리며 화제가 되기도 했다.
인형같은 외모와 청초한 분위기로 남상미는 연예인이 되기 전부터 그 일대를 마비시킨 유명인사로 등극했다.

특히 ‘원조 얼짱’이라는 수식어에 걸맞게 남상미는 세월이 흘렀음에도 여전히 아름다운 자태를 뽐내 눈길을 끌고 있다.

박은미 기자 my-god6716@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

브릿지경제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