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보령제약, 경영 및 연구·생산대표 선임

안재현 경영대표, 이삼수 연구·생산대표 선임 … 예산 신생산단지 내년 5월 가동 목표

입력 2018-09-18 15:57   수정 2018-09-18 15:57



보령제약 신임대표 선임
보령제약이 17일 이사회에서 선임한 안재현 경영대표(왼쪽)와 이삼수 연구·생산대표
보령제약이 지난 17일 이사회를 열고 경영대표에 안재현(58) 보령제약 사내이사 겸 보령홀딩스 대표이사를, 연구·생산부문대표에 이삼수(58) 보령제약 생산본부장을 각각 선임했다.



이번 선임된 안 경영대표는 제일모직 경영지원실장, 보령제약 전략기획실장을 거쳐 2017년 보령홀딩스 대표이사로 선임됐다. 이 연구·생산대표는 LG화학, CJ헬스케어 근무했고 셀트리온제약 진천·오창공장장(부사장)을 거쳐 2013년부터 이 회사 생산본부장을 맡고 있다.

회사 측은 “경영효율성 제고, R&D와 글로벌 경쟁력 강화, 가동을 앞둔 충남 예산 신생산단지의 생산성 극대화를 위해 책임경영체제를 강화했다”며 “중·장기 경영계획수립에 맞춰 이번 인사를 단행하게 됐다”고 밝혔다. 현 최태홍 대표이사의 임기는 2019년 3월까지다.

보령제약이 추진 중인 지하 1층, 지상 5층의 연건축면적 2만8558㎡규모의 예산 신생산단지는 지난달 28일 준공허가를 받았다. 의약품생산허가 승인을 받으면 내년 5월부터 가동될 예정이다. 글로벌 스탠다드(cGMP, EUGMP) 수준의 이 단지는 내용 고형제 8억7000만정, 항암주사제 600만바이알(Vial)과 물류 4000셀(cells) 등 생산에서 배송까지 원스톱 시스템을 갖춘 스마트 생산시설로 글로벌 진출을 위한 전진기지 역할을 하게 된다.


장준형 기자 zhenren@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