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비바100] 재킷도 패딩도 가볍게… 가을·겨울 아우터 스타일링법

입력 2018-09-28 07:00   수정 2018-09-27 14:44
신문게재 2018-09-28 11면

재킷의 계절이 돌아왔다. 가을은 사계절 중 짧은 편이지만 긴 겨울을 대비하는 길목이다. 가을 시즌 겨울 아우터까지 미리 장만하는 이들이 많은 것도 이 때문이다. 가을과 겨울은 날씨 탓에 아우터가 필수다. 그러나 스타일은 좀 차이가 있다. 가을은 분위기 있는 카멜, 브라운 컬러의 재킷과 점퍼에 핏감을 살린다면 겨울은 풍성한 다운으로 대표된다.

올 가을 겨울 시즌 패션 트렌드를 선도할 스타일을 만나보자.




◇포멀한 룩부터 캐주얼까지 재킷 하나로 완성

 

재킷으로 완성하는 가을 룩 스타일링_남성
베스트·셔츠·재킷·모자는 바버, 시계(좌)티쏘, (우)프레드릭 콘스탄트

 

다양한 스타일로 활용할 수 있는 재킷은 가을철 필수 아이템이다. 특히 요즘처럼 선선한 날씨에 한강이나 공원 데이트 등 야외 활동시에도 가볍게 걸칠 수 있어 더욱 유용하다. 스타일링에 따라 포멀한 룩부터 캐주얼한 룩까지 연출이 가능한 만능 아이템 재킷도 많다.

재킷은 기장이 짧은 스타일부터 긴 스타일까지 다양하게 출시되고 있어 선택의 폭이 넓은 편이다. 특히나 요즘처럼 일교차가 큰 날씨에는 언제든 가볍게 착용이 가능하면서도 어떤 룩에든 구애 받지 않는 디자인이 각광 받고 있다.

데일리용으로는 클래식한 분위기를 내는 트렌치 코트나 보온성을 겸비한 퀼팅 재킷이 좋다. 또한 가을 아우터는 어둡거나 톤 다운된 컬러가 많은 편이라, 이너 제품으로는 은은한 패턴의 체크 셔츠나 단색 맨투맨으로 어두운 분위기를 완화시켜주는 것도 좋다. 여기에 부해보이지 않은 느낌의 퀼팅 베스트를 매치하면 스타일리시한 느낌을 더할 수 있다. 클래식한 재킷과 함께 매치하면 좋은 볼캡이나 비니 또한 꾸민 듯 안 꾸민 듯한 자연스러운 멋을 더해주는 아이템으로 제격이다. 더불어 유행을 타지 않는 스타일의 가죽 스트랩 시계로 센스를 더한다면 한층 더 멋스러운 가을 룩이 완성된다.

여성 또한 다양한 분위기의 가을 재킷으로 스타일리시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허리 부분에 벨트 장식이 있는 벨티드 형태의 롱 트렌치 코트는 허리 라인을 강조해 여성미를 돋보이게 해준다.



짧은 기장의 재킷은 이너를 여러 겹 레이어링하여 연출하거나 니트 원피스, 하이 웨이스트 팬츠 등과 매치하면 날씬해 보이는 장점이 있다. 또는 짙은 컬러가 주를 이루는 가을 아우터 속에서 화이트 컬러의 재킷을 선택한다면 산뜻해 보이면서도 세련된 효과를 주어 다양한 룩에 활용이 가능하다. 여기에 가을 액세서리로 빼놓을 수 없는 체크 머플러를 함께 매치하면 클래식한 가을 무드를 완성할 수 있다. 전체적인 룩이 차분하고 단조롭게 느껴진다면 다이아몬드 장식을 더한 손목 시계로 포인트를 줘도 좋다.


◇벤치파카 이젠 걸치자

[밀레 사진자료] 리첼 벤치파카 화보 02
리첼 벤치파카

올 겨울 벤치파카도 색다른 변신을 시도했다. 벤치파카는 보통 방한을 위해 착용하는 만큼 지퍼를 잠그고 착용하는게 일반적이지만 최근에는 숄더 스트랩을 활용해 어깨에 걸치는 착용법이 새롭게 인기를 얻고 있다. ‘숄더 스트랩’이란 다운재킷 내측에 어깨에 맬 수 있도록 부착된 끈을 말한다. 부피가 큰 롱패딩을 보관하기 쉽도록 둘둘 말아 스트랩으로 고정하거나 온도가 높은 실내에선 숄더 스트랩만 걸쳐서 착용할 수 있어 활용도가 높은 것이 특징이다. 


밀레는 이번 시즌 보관 편의성을 고려한 캐리 시스템을 다양한 다운재킷에 적용했다. ‘캐리 시스템’(Carry System)이란 재킷 내부에 숄더 스트랩을 부착해 실외에서 착용했던 부피가 큰 외투를 실내에서 편하게 보관할 수 있도록 설계한 기능이다. 다운재킷을 둘둘 말아 스트랩으로 고정할 수 있으며, 어깨 끈만 착용해 멋스럽게 걸칠 수 있는 등 상황에 맞게 다양하게 활용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대표 상품은 ‘리첼 벤치파카’다.

내셔널지오그래픽도 어깨 끈을 내장한 ‘카이만 엑스 롱패딩’을 선보였다. 카이만 엑스 롱패딩은 지난해 출시된 카이만 롱패딩의 업그레이드 버전으로 소재와 품질을 한층 더 강화했다. 신축성이 뛰어난 스트레치 원단을 사용했을 뿐만 아니라 내장된 어깨 끈을 활용하여 실내에선 다운재킷을 벗어서 어깨에 걸쳐둘 수 있어 활동성이 뛰어난 것이 특징이다.

영캐주얼 브랜드 NII는 지난 7월, 역시즌 상품으로 ‘백두 롱패딩’을 출시했다. 백두 롱패딩은 제품 안쪽에 탈부착형 어깨 스트랩이 달려있어 이동이 편리하도록 제작됐다. 특히 기존 제품보다 기장이 7cm 가량 늘어난 슈퍼 롱기장 제품으로 보온력이 뛰어난 구스다운 충전재를 사용해 매우 따뜻하며, 3D 입체 패턴을 통해 어깨와 소매 라인에 완벽한 핏을 제공한다.

  

유현희 기자 yhh1209@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