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보험업계 '해외진출 정보공유 활성화' 협의체 출범

입력 2018-11-07 16:57   수정 2018-11-07 16:57

33dewefe
(사진=연합뉴스)
생명보험협회와 손해보험협회는 공동으로 해외진출 보험사간 정보공유 활성화를 위한 협의회를 출범하고 제1회 협의회를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협의회는 해외에 진출한 국내 생명보험사와 손해보험사의 현지화 역량강화 등을 도모하기 위한 성격으로, 금융감독원에서 지난 6월과 8월 두 차례에 걸쳐 실시한 금융권 해외진출간담회 후속조치의 일환으로 발족됐다.



현재 보험업계는 생보 5개사 및 손보 7개사가 총 17개국에 진출해 있다.

본 협의회의 정기적 운영을 통해 보험사의 애로사항 및 건의사항 등에 대한 공동 대응 및 해소방안 모색, 진출국가 규제 및 현지 보험시장 관련 정보공유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제1차 협의회에는 금융감독원 최성일 부원장보, 금융중심지지원센터, 생·손보협회, 12개 보험사의 해외진출업무 담당 부서장이 참석했다.

이 자리 참석한 최성일 부원장보는 “국내 보험산업의 시장포화 등을 감안할 때 해외시장 개척은 새로운 기회가 될 것”이라며 “해외진출과 관련된 보험사의 건의사항 등은 해당국가의 금융당국 등과 협의하고 조정해나가야 하는 부분이 있어 감독당국 차원에서 적극 지원을 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채현주 기자 1835@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