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기아차,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 유럽 리그 후원

입력 2019-01-13 11:19   수정 2019-01-13 14:33
신문게재 2019-01-14 6면

기아 시승
기아자동차는 국내 완성차 업체 최초로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롤(LOL))를 후원한다. 사진은 기아차가 지난 11일 SNS에 공개한 ‘롤(LOL) 유럽 리그 스폰서십 체결’ 영상에 등장하는 유럽 출신의 유명 게임 캐스터들이 스포티지, 스팅어, 씨드 앞에서 포즈를 취하는 모습. (사진제공=기아차)

 

기아자동차는 인기 온라인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롤(LoL)) 후원에 나선다고 13일 밝혔다.

기아차는 지난 11일 공식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계정에 ‘롤 유럽 리그 스폰서십 체결’ 영상을 공개하고, 게임 제작·유통사인 라이엇 게임즈와 본격적인 협업에 나섰다.



롤은 매월 1억5000만명이 즐기는 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온라인 게임 중 하나로, 14개의 리그가 매년 성황리에 운영되고 있다. 특히 유럽 리그는 작년 한 해에만 8100만명의 e-스포츠 팬들이 시청할 만큼 규모가 큰 리그 중 하나로 꼽힌다.

기아차는 이번 스폰서십 체결을 통해 2019 롤 유럽 리그의 자동차 부문 독점 메인 스폰서 자격을 획득했다.

롤 유럽 리그는 봄과 여름 두 시즌에 걸쳐 10개의 팀이 총 240번의 경기를 치르는 방식이다. 메인 스폰서는 중계방송 로고 노출, 시즌별 경기 관람 입장권 확보, 결승전이 열리는 경기장 내 홍보 부스 운영 등의 권리를 갖는다.

기아차는 전 세계 e-스포츠 팬들을 겨냥해 유럽 출신의 유명 롤 게임 캐스터들이 직접 출연하는 특별 영상을 제작해 공식 후원 사실을 알렸다.

기아차는 앞으로 차량과 게임 스토리를 가미한 이색 홍보 콘텐츠와 유럽의 롤 명문 팀 ‘프나틱’(FNATIC) 선수들과의 협업 영상 등을 추가로 공개할 계획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롤 유럽 리그 후원이 전 세계 젊은 세대들에게 기아차 브랜드를 알리고 소통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효정 기자 hyo@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