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나스미디어, 디지털 광고 효과 분석 플랫폼 출시

입력 2019-03-18 12:28   수정 2019-03-18 12:28

clip20190318120546
KT그룹의 디지털 미디어랩 나스미디어는 마케팅 인력들이 업무에 활용할 수 있는 디지털 광고 효과 분석 플랫폼 ‘Nsmart Track & Analytics’(이하 Nsmart TA)를 지난 4일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Nsmart TA는 기존 나스미디어 애드서버의 고유 기능인 광고 송출과 광고 효과 트래킹 분석에 더해 광고주 사이트에서의 이용자 행태를 분석하는 웹로그 분석 기능이 추가된 것이 특징이다.



이를 통해 마케터는 Nsmart TA의 캠페인 트래킹 데이터와 웹로그 데이터를 연계, 디지털 마케팅 목표(회원 가입, 신청, 구매, 앱 설치 등)에 대한 디지털 광고의 직·간접적인 효과 및 유입 채널 등을 분석할 수 있다.

Nsmart TA에는 통합 스크립트 삽입 방식이 도입됐다. 1회의 간략한 스크립트 삽입 작업만으로 데이터 수집 및 분석이 가능해 이용자 편의성이 높다. Nsmart TA의 스크립트는 PC와 모바일의 다양한 브라우저 환경 내에서 범용적으로 작동하며, 구글 파트너십 인증을 통해 안정성을 인정받았다.

Nsmart TA를 통해 수집한 데이터는 나스미디어가 국내 최초로 계약한 어도비DMP와 연동해 고도화된 데이터 마케팅을 실행할 수 있다. 광고주는 별도로 DMP(데이터 관리 플랫폼)를 구축할 필요 없이 Nsmart TA를 활용해 데이터를 수집하고, 특정한 이용자 영역을 설정해 목표한 타깃을 대상으로 효율적인 광고 집행이 가능하다.

정기호 나스미디어 대표는 “데이터를 바탕으로 캠페인을 전략화하고 성과를 관리하는 것이 디지털 마케팅에서는 가장 중요하다”며 “자체적으로 데이터 수집과 전략모델 구축이 어려운 광고주를 위해 나스미디어는 광고 전략 수립과 마케팅 효과 분석 지원 등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정길준 기자 alfie@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