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자치인재원,열린 강좌로 지역주민과 상생·소통의장 마련

지역주민과 함께, 걸어서 세계 속으로 음악기행

입력 2019-04-15 18:18   수정 2019-04-15 18:18

행정안전부 지방자치인재개발원(원장 박재민, 이하 자치인재원)은 15일 지역 주민 등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8회 열린 강좌를 개최했다.

열린 강좌는 자치인재원이 전북 혁신도시 이전 이후, 지역주민과 상생협력과 소통을 위해 지난 2015년부터 개최해 오고 있다.



특히, 이번 열린 강좌에서는 오지탐험가 도용복이 특강자로 나서 음악과 함께 지금까지 170개국 오지를 탐험했던 경험을 살려, 걸어서 세계속으로 음악기행이라는 주제로 강의를 진행했다.

도용복 강사는 “변화(Change)를 해야 기회(Chance)가 온다”고 하면서 삶을 변화시킬 것을 촉구하고, 덧붙여 “눈 독서를 통해 얻은 지식은 쉽게 잊어버리지만, 발 독서는 절대 잊어버리지 않는다” 고하면서 음악과 여행 등 여러 경험을 하는 과정에서 성숙과 발전을 할 수 있음을 재차 강조하면서 많은 호응을 이끌어냈다.

박재민 지방자치인재개발원장은 “아직까지 문화인프라가 많이 부족한 전북혁신도시 주민을 위해 향후 지속적으로 열린 강좌를 운영하고, 지역주민과의 상생협력을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전주=김성묵 기자 kksm4257@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