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승희 방송불가판정, 사상 초유의 사태 '왜?'

입력 2019-04-18 18:14

0002521689_001_20190418144002161
사진=패션엔 제공

'팔로우미11' 오마이걸 승희가 방 공개에 나서려 하자, 방의 상태를 본 제작진이 '방송불가판정'을 내려 웃음을 자아낸다.

18일 첫 방송되는 FashionN '팔로우미 11'에 오마이걸 승희가 막내 MC로 합류한다.



'팔로우미11' 첫 방송에서는 MC 승희가 특파원을 자처, 오마이걸 숙소와 멤버들의 '인생템'을 공개할 예정이다.

 

특히  MC 승희가 자신의 방을 공개하려 했지만, 제작진 내부에서 방송 불가(?) 판정을 받으며 통편집 신세를 면치 못했다는 소식이 전해져  눈길을 사로잡았다.

 

한편 방송불가판정과 통편집으로 웃음을 준 막내 MC 승희의 일상은 18일 오후 7시 '팔로우미11'에서 방송된다.

 

 

김용준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