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신한은행, 장애인 고객 맞춤 모바일 서비스 시행

입력 2019-04-22 13:59   수정 2019-04-22 14:31
신문게재 2019-04-23 11면

신한은행 장애인 친화 영업점 안내 (1)
(출처=신한은행)

 

신한은행은 장애인 고객들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모바일 채널 쏠(SOL)에서 장애인 친화 영업점 정보를 제공하고 장애인 전담 창구 예약까지 가능한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22일 밝혔다.

쏠 ‘장애인 맞춤 메뉴’에서 이용할 수 있는 이 서비스는 장애인 친화 영업점의 주소, 최적 방문 시간, 대기 고객 현황 등 정보 제공뿐만 아니라 번호표 발급, 전담 창구 예약 등도 바로 진행할 수 있도록 돕는 ‘원스톱 서비스’다. 신한은행은 챗봇 ‘쏠메이트 오로라’에도 관련 콘텐츠를 탑재해 장애인 고객들이 다양한 모바일 채널에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신한은행 장애인 친화 영업점은 수화상담 시스템을 갖춘 영업점과 장애인 고객 전담 창구, 장애인 전용 주차 구역이 갖춰진 영업점 등 서울·경기 지역 소재 13개 영업점(광교영업부, 일산금융센터, 여의도·세종로·무역센터·광장동·마포·용산·명동·도곡동·방화역·노원역·서잠실 지점)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금융 차원에서 추진하는 ‘따뜻한 금융’ 실천의 일환으로 장애인 고객들이 보다 편리하게 은행 업무를 진행할 수 있도록 맞춤형 서비스를 개발했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금융은 지난 3월초부터 청각장애인 유튜버 데프문씨, 지체장애인 유튜버 함박씨가 신한은행 영업점에 방문해 금융 업무를 진행하는 모습을 담은 영상들을 공개해 장애인 고객을 위해 운영하고 있는 금융 서비스들을 널리 알리고 있다. 3월초부터 공개된 해당 영상들은 22일 현재 125만 조회 수를 기록하고 있다.



홍보영 기자 by.hong2@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