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우리금융, IT자회사 대표가 은행 CIO 겸직

입력 2019-04-22 15:14   수정 2019-04-22 15:15
신문게재 2019-04-23 11면

우리금융그룹이 22일 은행과 정보기술(IT) 자회사 간 임원을 겸직하기로 했다. 급변하는 디지털 금융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IT 조직을 확대 개편한 것이다.

IT 자회사인 우리에프아이에스 대표이사가 은행의 최고정보책임자(CIO)를 같이 맡고, 은행의 IT그룹 산하에 IT기획단을 신설해 IT기획단장이 우리에프아이에스의 은행서비스 그룹장을 겸임하도록 했다. 의사결정 과정을 일원화하고 IT 사업을 신속하게 추진하기 위해서다.



또 우리에프아이에스 개발부서에 대응하는 은행 IT 개발지원부서를 신설하고, 우리에프아이에스에 디지털개발본부를 만들어 양측간 개발부서를 통합·운영하기로 했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이번 개편으로 은행과 우리에프아이에스의 원팀 협업체계를 더욱 강화했다”며 “고객에게 안정적이고 혁신적인 금융 IT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노연경 기자 dusrud1199@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