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장선배 충북도의장, 충북선 철도 고속화사업 연결선, 경유선 예산반영 건의

국무총리 초청 전국 시,도의회의장단 간담회서

입력 2019-04-25 18:01   수정 2019-04-25 18:01

현장사진1(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20제3차%20임시회)
사진제공/충북도의회:장선배 충북도의장(앞줄 오른쪽 두번째)이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에 참석하고 있다.
장선배 충북도의장은 25일 세종시 국무총리 초청으로 열린 간담회에서 예타면제 사업에 선정된 충북선철도 고속화 사업의 조속한 추진을 위한 예산 반영을 요구했다.

전국시,도의회 의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간담회에서 장 의장은 충북선철도 고속화사업과 관련해 ▶강호선 고속철도망의 핵심인 오송연결선 7.5km(1938억) ▶낙후된 충북 북부권 발전을 위한 봉양역 경유노선 7km(2748억) ▶삼탄~연박 선형개량이 포함된 청주공항~연박 고속화 개량 80km(1조 3271억) ▶중앙선과 원강선(원주~강릉)을 잇는 원주연결선 9km(1696억) 등 총 1조 9653억원의 사업비를 요청했다.



장 의장은 이에 앞서 대전광역시의회 주관으로 대전의 한 호텔에서 열린 전국 시,도의회의장협의회 제3차 임시회에도 참석했다.

전국 시,도의회의장협의회는 이날 민생관련 건의안 등 10개 안건을 처리하고 임업인들의 실질적인 권익 향상과 보상혜택을 담은 ‘임업,임업인의 처우개선을 위한 건의안’을 통해 ▶임가소득 안정 및 지역경제 활성화 ▶산림의 공익기능 유지,제고 ▶직불제 관련 농업과의 차별성 해소 ▶산주의 재산권 및 경제활동 제한 등 정책적인 지원을 요구했다.

이어 현행 ‘국민연금법’ 상 한시적 특례 규정으로 올해 말 지원이 중단될 위기에 처한 농어업인 연금보험료와 관련해 지속적인 연금보험료 지원과 함께 농어업인 부담분의 50%에서 80%로 확대 지원을 촉구하는 ‘농어업인 연금보험료의 안정적 지원을 위한 ’국민연금법‘개정 촉구 건의안’을 채택했다.

이와 함께 시,도의장들은 본회의 전 간담회를 갖고 국회에 제출된 지방자치법 전부개정법률안의 조속한 처리를 위한 대응방안을 모색하며 향후 연대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장 의장은 “충북의 최대현안인 충북선철도 고속화사업이 차질없이 추진되도록 정부예산 반영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충북=송태석 기자 0114662001@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