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비인두암 투병' 김우빈, 근황…조인성과 부처님오신날 행사 참석

입력 2019-05-14 14:13   수정 2019-05-14 14:13

0003988238_001_20190514130016632
(사진=BTN 불교TV 방송 캡처)

비인두암 투병 중인 배우 김우빈의 근황이 공개돼 화제다.

지난 12일 법륜스님이 지도법사로 있는 정토회는 서초법당에서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을 진행했다.



이 자리에는 박원순 서울시장을 비롯해 소설가 김홍신 등 각계 인사들이 참석했다. 특히 배우 조인성과 김우빈도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조인성은 과거 법륜스님과 함께 봉사활동을 하는 등 인연을 맺은 바 있어 이날 행사에 참석한 것으로 보인다.

김우빈은 평소 절친한 선후배 사이로 알려진 조인성과 이 자리에 함께해 팬들에게 반가운 근황을 전했다.



한편, 2017년 비인두암을 진단받은 김우빈은 현재 모든 활동을 중단한 채 치료에 집중하고 있다.

지난 1월 김우빈의 연예계 복귀설이 돌기도 했지만 소속사 측은 “몸 상태가 좋아진 것은 맞지만 아직 구체적인 복귀 계획은 없다”고 밝혔다.

김세희 기자 popparrot@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