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OK저축은행, 연고지 안산서 배구꿈나무에게 재능기부

입력 2019-05-21 13:44   수정 2019-05-21 13:44

clip20190521133031
(사진=OK저축은행)
OK저축은행은 ‘OK저축은행 러시앤캐시 배구단’ 선수들과 함께 안산 초중고교생 60여 명을 위한 일일 유소년 배구교실을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OK저축은행은 2014년 배구단 창단 후 현재까지 5년째 유소년 배구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 20일 시작된 이번 행사는 본오초등학교에서 시작해 24일까지 신길초등학교, 디자인문화고등학교 등에서 계속될 예정이다. 재능기부는 선수들이 배구의 기본 자세 및 기술에 대해 시범을 보인 후 학생들을 직접 코칭하는 형태로 진행된다. 이후 학생들은 선수들과 질의응답 시간 및 사인회, 기념촬영 등의 시간을 가지게 된다.



OK저축은행 송명근 선수는 “비시즌 동안에도 코트를 넘어 매년 어린 학생들을 만나 ‘배구’로 교감하며 프로배구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이 같은 의미 있는 행사를 통해 팬들과 좋은 추억 쌓아나갈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OK저축은행 러시앤캐시 탁용원 단장은 “연고지 안산에서 배구 꿈나무 육성을 위해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매년 선수들과 함께 이 같은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며 “프로배구에 대한 저변확대는 물론 생활배구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노연경 기자 dusrud1199@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