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장재인 "남태현에게 진심 어린 사과 받아…각자의 길 응원하기로"

입력 2019-06-20 17:52   수정 2019-06-20 17:52

2019060701000439700019731
사진=연합

 

가수 장재인이 전 연인 남태현으로부터 사과를 받았다.

20일 장재인은 자신의 SNS에 “남태현 씨에게 진심 어린 사과를 받고 얘기를 나누며 원만히 해결했다”며 “이제는 자신에게 집중하며 각자의 길을 응원해주는 것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앞으로 따뜻하고 좋은 모습의 행보 지켜보고 싶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동료 뮤지션의 입장으로서 좋은 음악 하는 모습 응원하겠다. 나도 부족함이 많은 사람이기에 더 좋은 모습 보이도록 노력하겠다”고 심경을 전했다.

이와 함께 장재인은 자신을 응원해준 팬들에게 “한 분 한 분 내게 주신 따뜻한 말들이 나를 더 좋은 사람, 좋은 뮤지션이 되겠다는 다짐을 하게 했다. 감사하다”며 “이 글은 정말 새로운 시작을 위해 며칠 후 삭제하도록 하겠다”고 부연했다.

앞서 장재인과 남태현은 19일 종영한 tvN 예능 프로그램 ‘작업실’에 함께 출연하며 실제 연인으로 발전했다. 그러나 최근 장재인이 남태현의 ‘양다리’ 정황에 대한 제보 메시지를 받고 이를 공개해 논란이 일었다.

이종윤 기자 yagubat@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