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송가인, 교통사고 이후 근황 "소속사서 치료 동참…많은 응원 덕에 쾌유 중"

입력 2019-06-24 18:07   수정 2019-06-24 18:07

6
사진=송가인 인스타그램

 

트로트가수 송가인이 교통사고 이후 자신을 걱정하는 팬들에게 근황을 알렸다.

지난 23일 송가인은 자신의 SNS에 “며칠 전 저의 교통사고 소식에 많이 놀라신 저를 사랑해주시는 팬 여러분과 주변 모든 분들께 심려를 끼친 것 같아 죄송스런 맘이 앞섰던 며칠을 보냈다”고 밝혔다.



앞서 송가인은 20일 광주에서 일정을 마치고 차를 타고 이동하던 중 전라북도 김제시 봉남면 인근 호남고속도로에서 화물차와 추돌하는 사고를 당했다.



그는 “많은 분들께서 걱정해주신 마음에 보답하고자 팬 여러분들과 했던 약속을 지키려 어제 천안 ‘미스트롯’ 효 콘서트에 참여했다. 어김없이 많은 분들의 환호를 받으며 서는 무대에서 너무 큰 감사함에 몇번 울컥하기도 했다”고 벅찬 심경을 전했다.

그러면서 “저 송가인을 사랑해주시는 분들께 보답하기 위해 얼른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는 생각이 깊게 들었다”며 “현재 많은 분들의 응원을 받아 쾌유 중이며 하루 빨리 완쾌되어 더 좋은 무대를 보여드리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송가인은 “빠른 완쾌를 위해 소속사에서도 적극적으로 치료에 동참해주고 계신다. 그러니 저희 팬분들 너무 걱정하지 말라”며 “소속사에 대해 소문도 많은데 제가 만나본 대표님은 저에게 너무 잘해 주신다. 그러니 오해 없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송가인은 교통사고를 통해 목과 허리통증을 호소했지만 22일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일정을 소화하는 등 부상 투혼을 발휘했다.

이종윤 기자 yagubat@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