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싸이월드 미니홈피, 황금시대서 쇠락한 이유는?

입력 2019-07-11 22:56

DS333

싸이월드 미니홈피가 세간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싸이월드는 1999년 벤처 창업 형태로 개발된 커뮤니티 기반 서비스로 2000년대 초반 미니홈피를 등을 통해 국내 1세대 대표 소셜네트워크 서비스 업체로 자리매김했다. 한 때 가입자 수는 3200만명에 달했다. 2003년 8월 SK커뮤니케이션즈에 인수됐다. 2010년 매출은 1090억원을 기록하기도 했다. 하지만 2011년 이후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글로벌 SNS의 압도적 인기에 밀리면서 내리막길을 걸어 왔다.

 

 2013년 11월에 SK커뮤니케이션즈에서 분사해 사원주주회사로 전환했고  2016년 미국에 본사를 둔 동영상 커뮤니티 업체 에어(Aire)’와 합병했다.

 

같은 해 프리챌 창업주 출신인 전제완 대표가 인수한 싸이월드는 2017년 8월 삼성벤처투자로부터 50억 규모의 투자를 받으며 재기를 꿈꿨다. 그러나 수익원 창출에 실패하면서 재정난에 직면했다

 

 

김용준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