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서울에서 만나는 싱싱한 로컬푸드…CJ헬로, 2019 파인 푸드 페스티벌 개최

입력 2019-07-18 09:20   수정 2019-07-18 09:32

[CJ헬로보도사진]파인푸드페스티벌개최1
CJ헬로는 농수산물 생산자와 도시 소비자를 잇는 ‘파인 푸드 페스티벌’을 오는 19일부터 3일간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사진제공=CJ헬로)

 

CJ헬로는 농수산물 생산자와 도시 소비자를 잇는 ‘파인 푸드 페스티벌’을 오는 19일부터 3일간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올해로 2회째를 맞는 파인 푸드 페스티벌은 대도시와 지역 간의 상생을 이끄는 플랫폼이다. 지역 소상공인은 대도시 판로를 개척하고, 도시 소비자는 줄어든 유통단계만큼 합리적인 가격에 신선한 농산품을 구매할 수 있다.



이번 행사는 ‘맛있는 대한민국: 취향을 디자인하다’라는 주제로 열린다. 소비자가 로컬푸드를 직접 경험하며 취향과 체질에 맞는 파인 푸드를 찾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곳에는 100여개의 지역 소상공업체가 참여해 곡류, 과일, 채소를 비롯한 육류와 수산물 등 지역 특산품과 차, 건강식, 식용곤충 등 가공식품을 포함한 총 300여개의 로컬푸드가 준비돼 있다.

지역을 대표하는 프리미엄 쌀 40여종과 막걸리 50여종을 모아놓은 특별관도 마련된다. 경기 연천 ‘반딧불이 쌀’, 경북 상주 ‘명실상주쌀’, 전남 해남 ‘한눈에 반한 쌀’ 등 전국 팔도에서 생산되는 쌀을 맛볼 수 있다. 또 검은콩, 고구마, 멜론, 한라봉 등 전국 각지의 특산물을 주재료로 만든 다양한 막걸리를 시음해볼 수 있다.

소비자의 오감을 공략하는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열린다. 스타 셰프와 함께 즐기는 ‘쿠킹쇼’를 비롯해 지역의 독특한 식재료로 센스 있는 핑거푸드와 음료를 만들어보는 ‘원데이 클래스’, 로컬푸드를 조각해 화려한 작품을 선보이는 ‘푸드 카빙쇼’ 등이 대표적이다.



CJ헬로 김대규 미디어솔루션팀장은 “파인 푸드 페스티벌은 도시 소비자와 지역 농어민을 잇는 건강한 상생 플랫폼으로서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CJ헬로의 아이디어와 솔루션을 활용해 지역과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들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길준 기자 alfie@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