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경북 성주군, 인구증가를 위한 시책 지원사업 총력

전입세대 정착지원금, 결혼장려금 지원사업 파격적 시행

입력 2019-07-19 17:10   수정 2019-07-19 17:10

경북 성주군, 인구증가를 위한 시책 지원사업 총력
(사진=성주군)
경북 성주군은 인구의 날을 맞아 날이 갈수록 심해지는 지역 인구 감소 문제를 극복하고자 전입세대 정착지원금 및 결혼장려금 지원사업을 파격적으로 시행한다고 18일 밝혔다.

군은 ‘성주군 인구증가 시책 지원 조례’ 개정으로 올 7월 1일부터 시행 중인 본 인구증가 시책 지원사업을 통해 지역 인구감소 및 저출산 문제 해결을 위한 희망의 실마리를 찾겠다고 설명했다.



‘전입세대 정착 지원 사업’은 지난 7월 1일 이후 전입자에 한하며 군 전입일로부터 3개월 이상 군에 주소를 두고 있는 세대에 1인당 지원금 최대 100만 원을 3년 3개월간 분할 지급(세대당 최대 500만 원 분할 지급)하며, 위 사업 대상자가 5명 이상 소속된 유관 기관·기업에 1인당 지원금 20만 원, 최대 1000만 원까지 지급한다. 신청인은 전입일로부터 3개월이 되는 시점부터 1년 이내에 관할 읍·면사무소에 신청서를 제출해야 한다.



‘결혼장려금 지원사업’ 역시 지난 7월 1일 이후 혼인하는 부부에 한하며, 부부 중 한명이라도 혼인신고일 전 1년 이상 성주군에 주소를 두고 있으며, 부부 모두 만 19세~만 49세의 미혼남녀로 혼인신고 후 부부 모두 성주군에 주민등록을 두고 계속 거주하는 부부에 한해 부부당 지원금 최대 700만 원을 3년간 분할 지급한다. 이 또한 신청인은 혼인일로부터 1년 이내에 관할 읍·면사무소에 신청서를 제출해야 한다.

군은 자격요건을 충족하는 모든 성주군민이 인구증가 시책 지원사업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온·오프 라인 대대적인 홍보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며, 다함께 살고 싶은 희망 & 행복 성주 건설을 위해 온 행정력을 집중할 예정이다.




성주=송지나 기자 sjna1114@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