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강화해안순환도로 2공구 개통식 찾은 박남춘 인천시장

박 시장 강화 강화 남산근린공원 및 후포항 어촌뉴딜 사업지 방문

입력 2019-07-23 22:57   수정 2019-07-23 22:57

박남춘 시장 강화 후포항 선착장
박남춘 인천시장이 23일 강화 후포항 선착장을 방문해 어촌·어항 현대화 사업지와 관련해 주민의견을 청취하고 있다.<사진 인천시 제공>
강화해안순환도로 2공구 개통식을 위해 강화도를 찾은 박남춘 인천시장이 강화도의 주요 관광자원 및 행양수산업 개발사업 현장을 방문해 주민과의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23일 접경지역인 강화읍 대산리~양사면 철산리 구간의 강화해안순환도로 2공구 개통식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이날 개통식 행사에 이어 강화 북산 벚나무길 전망대에서 강화군 남산근린공원 일대 약 10만여㎡ 규모로 조성될 ‘워라밸 거점공원’조성계획과 현황을 보고받고 공원 조성을 위한 시의 적극적인 지원 등을 관련부서에 주문했다.

또한 강화 해경파출소를 방문해 해안지역 주요시설 안전과 지역주민의 치안을 위해 노고하는 직원들을 격려하고 이어 방문한 화도면 후포항 선착장에서 지역주민이 참석한 가운데 ‘후포항 어촌뉴딜사업’현황을 보고받고 현장에서 의견을 청취했다.

박남춘 시장은 “접경지역 발전종합계획 및 어촌뉴딜300사업 등 중앙부처와 긴밀히 협조해 강화도가 명실상부 해양관광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시의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피력했다.



인천=이춘만 기자 lcm9504@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