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너훈아 동생 개그맨 김철민, 폐암말기 투병

입력 2019-08-11 14:56   수정 2019-08-11 15:36

67723470_721265201651408_1979400476533194752_n
개그맨 김철민 (사진=김철민 SNS)

개그맨 김철민(52, 본명 김철순)이 폐암 말기 진단을 받고 투병 중인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김철민은 7일 페이스북에 “오늘 아침9시 폐암말기 판정을 받았습니다”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이별을 해야하기에 슬픔의 눈물이 앞을 가리네요. 한편으론 먼저 이별을 하신 부모님과 형님을 다시 만날수 있다는 생각을 하니 그리 슬프지만은 않습니다”라며 “남은 시간 여력이 있다면 끝까지 기타두르고 무대에서 노래부르고 싶습니다”라고 적었다.



현재 김철민은 서울 원자력병원에 입원,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철민은 MBC 공채 5기 개그맨으로 MBC ‘개그야’ 등에 출연했다. 가수 나훈아의 모창 가수 ‘너훈아’로 잘 알려진 김갑순 씨가 그의 친 형이다. 김갑순 씨는 2014년 간암으로 별세했다.

김철민의 투병 소식에 소설가 이외수가 후원을 호소하기도 했다. 이외수는 1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김철민이 현재 폐암 말기 환자로 원자력병원에 입원해 있다”며 “극심한 경제적 어려움에 봉착해 있다. 적은 금액이라도 괜찮다. 그에게 힘을 실어달라”고 요청했다.



조은별 기자 mulgae@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