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인천시의회, ‘인천지역문화예술교육 활성화’를 위한 토론회 개최

문화예술전문가 활동 지원 방안 마련 및 지역문화예술 발전방향을 모색

입력 2019-08-17 19:18   수정 2019-08-17 19:18

2019_인천문화예술정책_토론회
인천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가 2019 인천문화예술정책 토론회를 진행하고 있다.<사진 인천시의회 제공>
인천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가 문화예술의 당면한 문제점과 과제 등에 대한 ‘지역문화예술교육 활성화’를 위한 정책토론회를 열었다.

17일 인천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에 따르면 전날 인천시 문화예술 관련 정책 및 예산에 관한 토론을 통해 문화예술전문가 활동 지원 방안 마련 및 지역문화예술 발전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



토론회 좌장에는 권기영 인천대 교수가, 유세움 시의원과 이장열 경인교육대학교 기전문화연구소 연구위원이 발제를 맡고 정유천 인천밴드연합 회장, 김용호 인천아트센터 대표, 이재승 영상위원회 팀장이 토론자로 나섰다.

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는 이번 토론회 결과를 바탕으로 인천시 정책 및 예산에 반영할 예정이다.

유세움 의원은 “최근 인천시의 문화정책이 생활문화 위주로 추진됨에 따라 문화예술전문가 지원을 위한 정책과 예산이 축소되고 있다며 앞으로 인천의 지역문화예술의 발전을 위한 제도개선과 지원방안을 강구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이춘만 기자 lcm9504@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