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안양시 만안구 착한 그늘 막 추가 설치로 호응

올해 84개소로 늘어, 초등학교 4곳에는 노랑색으로

입력 2019-08-24 10:38   수정 2019-08-24 10:38

노랑그늘막
안양시 만안구가 폭염 지속에 따른 일명 ‘착한 그늘막’(이하 그늘막)을 지난 20일까지 구 관내 38개소에 추가 설치했다고 밝혔다.

만안구는 지난 2년 동안 보행자 통행이 잦은 교차로와 횡단보도를 중심으로 46개소에 그늘막을 설치운영, 호평이 잇따르자 금년에 38군데에 추가 설치했다.



특히 어린이보호구역 내 보행자 사고율 제로화를 위한 ‘노란천사 프로젝트’사업에 부응, 양지초등학교 등 4개 초교인근에는 초록이 아닌 노란색상의 그늘막을 설치, 학부모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한편 안양시는 폭염에 대비해 그늘막은 물론, 경로당 무더위 쉼터와 구청사 강당을 활용한 야간무더위 쉼터를 운영해 지역주민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다.


안양 = 이승식 기자 thankslee57@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