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찰리와 초콜릿 공장’, 조니뎁 딸 美친 몸매…CG같은 볼륨감 ‘화제’

입력 2019-09-15 11:00

릴리
릴리 로즈 멜로디 뎁 인스타그램

영화 ‘찰리와 초콜릿 공장’의 조니뎁 딸 릴리 로즈 뎁의 몸매가 화제다.

지난 5월 릴리는 개인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그는 남다른 볼륨을 자랑하며 이목을 끌었다.

조니뎁은 영화 ‘찰리와 초콜릿 공장’에서 윌리 윙카 역을 맡아 배우 프레디 하이모어, 데이빗 켈리 등과 연기 호흡을 맞췄다.

‘찰리와 초콜릿 공장’은 전 세계 누구에게나 사랑 받는 세계최고의 초콜릿 공장인 ‘윌리 윙카 초콜릿 공장’에 찰리(프레디 하이모어)가  초콜릿을 먹어보는 기회에 당첨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영화다.

한편 ‘찰리와 초콜릿 공장’은 지난 2005년 개봉됐다.

김용준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