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해쉬스완, 정국 악성팬에게 일침…“진짜 역겨워 토할 것 같아”

입력 2019-09-17 05:55

해쉬스완
해쉬스완 인스타그램

해쉬스완이 정국 악성팬과 설전을 벌였다.

17일 새벽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방탄 정국이를 못 알아보고 쫓아낸 친구’라는 제목으로 사진이 게재됐다.

사진 속 남성은 금발머리 여성을 백허그하고 있다. 누리꾼들은 이 남성을 정국 또는 해쉬스완으로 언급하며 추정하고 있는 중이다.

글쓴이는 사진과 함께 “친구가 거제도에서 가게를 하는데 이틀 전에 놀러왔다. 신분증 검사했는데 없다고 그냥 보냈다. 카톡왔는데 웃겨서 올려본다”는 글을 덧붙였다.

현재 해쉬스완은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이거 저 아니에염 너무 많이들 물어보셔서”라고 올리며 해명했다.

하지만 일부 정국의 악성팬은 “해쉬스완 저 놈 다음 가사에 나는 방탄 정국 닮았다는 말 들어봤지 이딴 가사 X지르는거 아니냐고”등의 DM을 보내며 조롱했다.

 이에 해쉬스완은 “이미 외국에서 잘하고 있는 아티스트를 언급할 생각도 없고”라며 “이 나사 빠진 인간아”, “진짜 역겨워 토할 것 같아”라는 스토리를 올렸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 4월 발매한 MAP OF THE SOUL: PERSONA가 ‘빌보드 200’에서 166위를 차지할 정도로 전세계적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김용준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