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포토] 아직도 선명한 태풍의 흔적

입력 2019-09-17 15:57   수정 2019-09-17 15:58

PYH2019091713050005400

17일 오후 광주 북구 효령동의 한 논에서 육군 제31보병사단 장병들과 광주 북구청 직원들이 제13호 태풍 '링링'에 쓰러진 벼를 세우고 있다. (연합)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