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조국, 이인영 원내대표 만나 "어려움 있었지만 검찰개혁 최선의 노력 다 할것"

입력 2019-09-17 11:33   수정 2019-09-17 11:33

이인영 원내대표 예방한 조국 법무부 장관
조국 법무부 장관이 17일 오전 국회를 찾아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를 예방하고 있다.(연합)
조국 법무부장관은 17일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를 만나 “(지금까지) 어려움이 있었고, 앞으로 있을 거라고 생각하지만 (검찰개혁) 과제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조국 법무부장관의 국회 방문을 환영한다”면서 “조금 늦었지만 법무부장관이 된 것을 축하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역사상 가장 큰 관심을 모은 청문회였다. 어려운 시간을 보내면서 여기까지 왔기 때문에 소명에 대해서 받아드리고 법무부장관에 임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대통령이 법무부장관으로 임명한 것도 검찰개혁과 사법개혁에 뜻이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면서 “충직하고 꿋꿋하게 걸어 달라”고 전했다.

그는 또한 “우리 시대의 과제인 검찰개혁과 사법개혁을 이번에는 반드시 해야 하고, 그걸 잘 해낼 적임자는 조국이라고 생각한다”며 “여러 어려운 점도 있겠지만 이 난관을 돌파하고 반듯하게 걸어 검찰개혁, 사법개혁을 이뤄달라”고 전했다.



이에 조국 장관은 “이인영 대표를 포함해 모든 분들에게 감사하다. 검찰개혁을 완수하라는 뜻이기 때문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고, 앞으로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면서 “그렇지만 (검찰개혁, 사법개혁) 과제를 하나 하나 차례 차례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표진수 기자 vyvy@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