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서삼석 국회의원, “아프리카돼지열병 선제적예방과 신속대응을 위한 방역청 신설"요구

입력 2019-09-17 14:35   수정 2019-09-17 14:35

증명사진2
서삼석국회의원 사진제공=의원사무실
더불어민주당 서삼석 의원(영암 무안 신안)은 17일 당 원내대책회의에서 “가뜩이나 어려운 농촌현실에서 우려하던 일이 현실로 드러났다”면서 오늘 새벽 국내에 발병한 아프리카돼지열병에 대한 정치권과 정부의 총력대응을 주문하고 나섰다.

서삼석 의원은 “정치권도 거국적으로 아프리카돼지열병을 막아내는 데에 동참해야한다” 면서 “철저한 확산방지와 함께 무엇보다 발병원인의 정확한 규명이 중요하다 “고 강조했다.



이어 “가축질병발생은 매년 되풀이 되는 전형적인 일이기 때문에 조치의 절반은 선제적인 예방뿐이다“고 말했다.



서삼석 의원은 정부의 조치로서 “폐가축소각처리시설의 확충과 함께 전문성 확보와 선제적 예방 및 신속한 대응을 위한 방역청 신설이 시급하다”고 주문했다.

더불어 “백신개발을 위한 R&D예산 확충과 함께 방역종사자들의 철저한 사후관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전남=홍준원 기자 namdo6340@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