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한국전력공사 평택지사 성금 기탁

동절기 어려운 이웃 보온 물품 구입 사용

입력 2019-10-15 13:25   수정 2019-10-15 13:25

사진_10-15-06_한국전력공사_평택전력지사_이웃돕기_성금_기탁
한국전력공사 경기본부 평택전력지사(지사장 김영기)가 지난 14일 평택시를 방문해 사랑의 이웃돕기 성금 3000만원을 기탁했다. 평택전력지사는 경기남부지역(평택, 오산, 안성)의 안정적인 전력 공급과 송·변전 설비 운영 및 유지보수 업무를 수행하는 곳이다.사진은 기탁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정장선 평택시장과 한국전력 평택지사 관계자들<사진=평택시제공>
한국전력공사 경기본부 평택전력지사(지사장 김영기)가 지난 14일 평택시를 방문해 사랑의 이웃돕기 성금 3000만원을 기탁했다.

평택전력지사는 경기남부지역(평택, 오산, 안성)의 안정적인 전력 공급과 송·변전 설비 운영 및 유지보수 업무를 수행하는 곳이다.



성금은 디딤씨앗통장을 개설하고도 형편이 어려워 적금을 하지 못하는 저소득층 아동을 대상으로 3년간 총 1500만원의 디딤씨앗통장 적립금으로 지원되며, 나머지는 동절기 어려운 이웃을 위한 보온 물품을 구입하는데 사용될 예정이다.



김영기 지사장은 “저소득 아동의 자립을 위한 디딤씨앗통장이라는 좋은 제도를 통해 아동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공유하며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이웃사랑 실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경제적 어려운 환경에 있는 아동들에게 자립의 희망을 심어주고, 어려운 이웃을 위해 나눔을 베풀어 주신 평택전력지사에 감사드린다”며 “기탁한 후원금은 어려운 아동과 이웃들을 위해 소중하게 사용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디딤씨앗통장은 저소득층 아동의 자산형성을 위해 본인이나 보호자, 혹은 후원자가 매월 일정 금액을 저축하면 국가(지자체)에서 1:1 정부매칭지원금으로 월 4만원까지 같은 금액을 적립해주는 자산형성지원사업이다.


평택=하정호 기자 jhha999@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