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포토] 목 보호대 휠체어 탄 조국 동생…서울중앙지검 조사

입력 2019-10-21 17:04

PYH2019102111920001300

웅동학원 채용비리와 허위소송 혐의를 받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동생 조모 씨가 21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에 휠체어를 타고 출석하고 있다. 조씨는 허리디스크 등 건강 이상을 호소하며 수술을 받기 위해 부산 지역 병원에 머물러왔다. (연합)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