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이홍기, 군대에서 보낸 자필편지…"잘 지내고 있다…적응력 최고"

입력 2019-10-21 16:08   수정 2019-10-21 16:08

0004227110_002_20191021153006812
(사진=FNC엔터테인먼트)
이미지 004
(사진=이홍기 인스타그램)

현역 입대한 FT아일랜드 이홍기가 팬들에게 손편지를 보냈다.

FNC엔터테인먼트는 21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이홍기가 팬들에게 쓴 보낸 자필 편지를 공개했다.



이홍기는 팬클럽 프리마돈나를 ‘프리들’이라고 칭하며 “내가 군대에서 너희들에게 편지를 쓸줄이야”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나는 잘 지내고 있다. 너희들이 말했던 것 처럼 적응력이 최고인 것 같다”며 특유의 유쾌함을 드러냈다. 이홍기는 군에 입대한 동기들에 대해서도 “다들 착하다”고 언급하며 “내가 운동시키고 있다. (내가) 나이가 많아서 체력이 부족할 줄 알았는데 20년 동안 사회생활 하면서 얻은 생활의 지혜들 덕분에 아무 문제가 없다”고 팬들을 안심시켰다.

또 이홍기는 팬들이 입대 전 선물한 물품들을 유용하게 쓰고 있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군대에서 이루고 싶은 목표가 있었다는 이홍기는 “군대에서 많은 사람들과 친해져서 꼭 우리 노래를 홍보하겠다고 했는데, 반은 이룬 것 같다”며 “취침 시간에 소대장님이 ‘관둬’를 틀어주셨고, 나한테 사인받은 애들 다 우리 콘서트에 온다고 했다. 한 500장 정도 된다”고 깨알같은 자랑을 늘어놓기도 했다.



이홍기는 “잘 지내고 있어, 안녕. 홍스타(Hong Star)”라고 편지를 마무리했다.

한편, 지난달 30일 육군 21사단 백두산부대 신병교육대로 입소해 군 복무를 시작한 이홍기는 FT아일랜드 멤버 중 가장 먼저 군입대 했다. 이홍기는 이곳에서 신병훈련을 마치고 현역으로 복무한다.

김세희 기자 popparrot@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