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경북 안동시 “제9회 해외이육사문학제” 문학을 통해 한국과 한국어를 알린다

입력 2019-10-21 15:56   수정 2019-10-21 15:56



이육사문학관 해외이육사문학제 2
이육사문학관 해외이육사문학축제,(사진=안동시 제공)
지난 19일 경상북도와 안동시가 주최하고, (사)이육사추모사업회와 러시아 연해주 고려인민족학교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제9회 해외이육사문학제’가 3박 4일 간의 일정으로 러시아 우스리스크를 거점으로 시작됐다.



현지의 고려인과 주민 등 400여명이 참석한 개막식은 학술강연, 문학강연, 시화전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함으로써 참가자들을 열광시켰다. 특히 오랜 연습 시간의 노력이 깃든 K-pop 경연대회와 이육사시낭송 경연대회는 치열한 경쟁 속에 치러져 한국과 한국어에 대한 현지의 관심을 피부로 느낄 수 있는 시간이었다.



이러한 관심 속에서 이육사문학관은 <청포도>, <절정>, <광야> 등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시를 남긴 민족시인 이육사를 지속적으로 알림으로써 문학이 한류의 선두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또한 우스리스크와 인근 지역에 남아 있는 항일 유적지 탐방을 통해 먼 타국에서도 희망의 끈을 놓지 않았던 독립운동가들의 정신을 기리고 세계에 알려 한국인의 자긍심을 세계에 전파할 예정이다.

안동=이재근기자 ljk57925@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