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태아부터 100세까지”… 동양생명 ‘수호천사꿈나무자녀사랑보험’ 인기

입력 2019-11-17 15:55   수정 2019-11-17 15:55
신문게재 2019-11-18 11면

 

2019111701010008851

 


 

동양생명 대표 어린이보험 ‘(무)수호천사꿈나무자녀사랑보험(무해지환급형)’이 2010년 출시 이후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이 상품은 태아부터 100세까지 든든하게 보장받을 수 있는 종합보장보험이다. 고액치료비 관련 암진단비를 최대 3억원까지 지급하면서 더욱 인기를 끌게 됐다. 암· 2대질환 뿐만 아니라 질병과 재해까지 폭넓게 보장한다.

가입 시 어린이 질환과 성인병의 발병시기를 고려해 30세 이전에는 모야모야병개두수술비, 어린이·청소년 주요 질환 및 생활질환 뿐만 아니라 컴퓨터 관련질환을 집중 보장해주며, 30세 이후부터는 성인주요질환 및 남녀생활질환을 보장해준다.

0세(태아포함)부터 최대 30세까지 가입이 가능해 사회초년생들도 갱신 없이 최대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는 종합건강보험으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또 어린이를 위한 안과치료 및 치과치료 관련보장특약을 비롯해 일단 발병하면 치료비가 많이 드는 뇌혈관질환과 허혈심장질환 진단비도 선택특약 가입을 통해 대비할 수 있게 설계했다.



꿈나무자녀사랑재해보장특약을 통해 중대한 화상 및 부식·재해골절치료·깁스치료·유괴납치위로금·스쿨존교통사고·자전거탑승중교통재해·교통사고중상치료비 등도 보장한다. 산모보장특약, 특정선천이상수술보장특약, 특정선천이상입원보장특약 등을 가입하면 태아를 위한 선천이상 수술 입원비, 임신·출산 관련 질환, 주산기질환, 저체중아보육비 등에서 부담을 덜 수 있다. 이밖에 다자녀 가정 할인 서비스 및 형제자매 추가가입 할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피보험자인 자녀가 암 진단(대장점막내암·기타피부암·갑상선암·경계성종양·제자리암 제외)을 받거나 50% 이상 장해를 입으면 보험료 납입이 면제되며, 꿈나무납입면제특약에 가입하면 가입부모에게 사고가 생겨도 마찬가지다.

꿈나무납입면제특약 1형(기본형)을 선택하면 가입부모가 사망하거나 50% 이상의 장해를 입을 경우 주계약의 보험료 납입이 면제되며, 2형(3대 질환 강화형)을 선택하면 가입부모가 3대 질환(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진단을 받을 경우에도 납입을 면제받는다.

채현주 기자 1835@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