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남해군, 마을환경 및 취약계층 주거환경개선 봉사활동 실시

- 남해군-경남과기대-LH주택공사 합동

입력 2019-11-18 10:49   수정 2019-11-18 10:49

마을환경 및 취약계층 주거환경개선 봉사
남해군, 경남과학기술대학교 링크사업단, LH한국토지주택공사 지역상생협력단이 설천면과 창선면 일원에서 마을환경 및 취약계층 주거환경개선 봉사활동을 펼쳤다.(사진제공=남해군)
경남 남해군은 경남과학기술대학교 링크사업단, LH한국토지주택공사 지역상생협력단이 설천면과 창선면 일원에서 마을환경 및 취약계층 주거환경개선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7일 설천면 고사마을 상촌경로당에 10여 명의 학생 자원봉사자가 방문해 옥상방수, 외벽도색, 현관 출입구 시공 등 환경정비 활동에 나섰다.



이어 14일과 15일에도 30여 명의 자원봉사자들이 창선면 당항마을 다문화가정을 방문해 지붕개량, 도배 및 장판·씽크대 교체, 옥상방수 등 주거환경개선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장충남 군수는 “점점 추워지는 동절기, 어려운 이웃을 위한 사랑의 봉사활동으로 진정한 나눔과 이웃사랑을 실천할 수 있었다”며 “봉사활동을 통한 따스한 온기가 골고루 전달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남해군, 경남과기대, LH한국토지주택공사, 경남도립남해대학 4개 기관은 지난해 7월 사회공헌활동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상주면 두모마을 주거환경 개선사업을 지원한 바 있다.



경남=정도정 기자 sos6831@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