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산청경찰서,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농협직원에 감사장 수여

입력 2019-11-18 10:56   수정 2019-11-18 10:56

보이스피싱 감사장
산청경찰서(서장 전범욱)는 18일 산청군농협 서부지점에서 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한 산청군농협 서부지점장 황 모(여·56)씨에게 감사장을 전달했다.(사진제공=산청경찰서)
경남 산청경찰서(서장 전범욱)는 18일 산청군농협 서부지점에서 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한 산청군농협 서부지점장 황 모(여·56)씨에게 감사장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황씨는 지난 4일 오전 자녀 목소리를 들려준 후 ‘아들을 납치했으니 돈을 가지고 와라’는 협박전화를 받고 1200만 원을 출금하러 온 피해자를 유심히 지켜보다 보이스피싱 피해자임을 직감하고 출금업무를 지연시키면서 침착하게 112에 신고해 피해를 사전에 예방했다.



산청경찰서 관계자는 “은행직원의 세심한 관찰력과 침착한 대처로 보이스피싱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며 “이번 사례와 같은 자녀납치협박형 사례 외에도 최근 유행하고 있는 대출사기형·기관사칭형 보이스피싱 사례 등을 군민들께 적극 홍보해 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남=정도정 기자 sos6831@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