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세븐일레븐, UN참전용사 후손에 장학금 전달

입력 2019-11-20 10:03   수정 2019-11-20 10:03



세븐일레븐 유엔 참전용사 후손 장학금 전달식
세븐일레븐 유엔 참전용사 후손 장학금 전달식
세븐일레븐은 지난 19일 오후 세븐일레븐 본사에서 ‘유엔 참전용사 후손 장학금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20일 밝혔다.



세븐일레븐은 지난달 유엔의 달을 맞아 유엔평화기념관과 ‘세계시민 양성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각종 지원 사업에 상호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유엔 참전용사 후손 장학금 지원’ 사업은 관련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마련됐으며 6·25 전쟁 당시 해외 참전용사들의 고귀한 희생과 헌신을 잊지 않고 감사와 추모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기획됐다.



세븐일레븐은 이날 한국에 유학 중인 에티오피아, 필리핀 참전용사 후손들을 만나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한국전쟁기념재단을 통해 각 100만원 상당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이후 최첨단 스마트 편의점 ‘세븐일레븐 시그니처’를 방문해 인공지능 결제 로봇 ‘브니’, ‘핸드페이’ 등 세븐일레븐 시그니처의 핵심 기술을 직접 보고 체험하는 시간도 가졌다.

함태영 세븐일레븐 커뮤니케이션부문장은 “고국을 떠나 낯선 이국땅에서 유학생활을 하고 있는 참전용사 후손들에게 작은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마음으로 이번 장학금을 마련했다”며 “앞으로 지속적인 교류와 지원을 통해 참전용사에 대한 헌신과 희생을 기리는데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세븐일레븐은 지난 2015년부터 에티오피아 참전용사들에게 기초생활비와 3대 후손을 위한 장학금, 급식, 도서관 운영비 등을 후원해오며 유엔참전용사를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양길모 기자 yg102@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