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채널 십오야' 나영석PD 공식입장 "'달나라 공약' 실천 방법 모색중"

입력 2019-11-20 11:09   수정 2019-11-20 11:09

20_598228_77193
(사진=유튜브 ‘채널 십오야’)

나영석 PD가 유튜브 채널 100만 구독자 돌파 공약과 관련해 공식 입장을 밝혔다.

나영석 PD를 비롯한 ‘채널 십오야’ 측은 19일 “구독자 100만이 되기까지 성원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현재 제작진은 공약에 대한 실천 방법을 다각도로 알아보고 있는 중”이라고 밝혔다.



앞서 나영석 PD는 ‘채널 십오야’ 라이브 방송을 통해 “구독자 100만 명이면 돈 많이 번다고 한다. 요즘 달나라에 가는 기술을 개발 중이지 않냐. 바로 보내드리겠다”며 은지원과 이수근을 달나라에 보내겠다고 공약했다.



해당 공약에 구독자 수가 빠르게 늘었고 이를 지켜보던 나영석 PD는 당황하며 “달 여행에 1인당 4천억 원, 총 8천억 원이 든다”며 “제발 구독을 해지해 달라”고 호소해 웃음을 자아냈다.

구독자 100만을 달성하자 ‘채널 십오야’ 운영자는 “감사합니다”라며 좌절한 사진을 게시했다.




<나영석PD 측 공식입장 전문>

채널 십오야가 구독자 100만이 되기까지 성원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현재 제작진은 공약에 대한 실천 방법을 다각도로 알아보고 있는 중입니다.

최종 결과에 대해서는 빠른 시일내에 여러분께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구독자 100만을 이룰 수 있게 해주신 여러분들께 감사드립니다.

김세희 기자 popparrot@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