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와이즈유, 한·아세안정상회의 보안검색요원 참여

항공관광학과 재학생 40여명, 국가행사 성공개최 숨은 조력자

입력 2019-12-03 08:52   수정 2019-12-03 08:52

와이즈유, 한·아세안정상회의 보안검색요원 참여
와이즈유 항공관광학과 학생들이 한·아세안정상회의 보안검색요원으로 참여 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와이즈유(영산대학교, 총장 부구욱) 항공관광학과 재학생들이 국가 행사의 성공 개최를 빛낸 숨은 조력자로 대활약을 펼쳤다.

와이즈유 항공관광학과 재학생 40여명은 지난 달 23일부터 27일까지 부산에서 열린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및 제1회 한·메콩정상회의의 보안검색요원으로 대거 참여해 국가 행사의 성공적인 개최에 중요한 역할을 했다.



학생들은 이번 행사 참여를 위해 경비원 신입교육을 시작으로 항공보안협회에서 진행하는 보안 검색요원 교육을 받았으며, 김해공항에서 10일간의 OJT(On the Job training)를 거쳐 최종 보안검색요원 자격을 얻었다.



특히 항공관광학과는 이번 보안검색요원 참여를 계기로 국내 공항의 보안검색을 담당하는 ㈜프로에스콤과 산학협력을 맺고, IPP(Industry Professional Practice) 산학실습 프로그램 개발을 위한 워크숍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IPP 일학습병행제’는 일과 학습을 병행하며 대학생들이 자신의 전공 분야의 기업에서 체계적인 훈련을 받은 후 취업으로 연계되는 프로그램으로, 항공관광학과는 지난 2017년부터 참여하고 있다. 이로써 항공관광학과 재학생들은 공항을 비롯해 항공사, 여행사, 호텔, 외식 기업 등 다양한 항공관광 관련 기업에서 IPP실습을 통해 취업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됐다.



장태선 학과장은 “항공관광학과는 올해 항공사 지상직, 여행사, 특급호텔 등에 10명 이상 취업하는 성과를 냈다”면서 “항공보안에 대해 깊이 이해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던 이번 행사를 통해 4학년 학생들 중 일부는 인천공항 보안검색요원에 지원하는 등 진로 다변화에도 크게 기여했다”고 밝혔다.
부산=송희숙 기자 bitmul1@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