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영광군, 2019 전라남도 농식품유통업무평가 ‘최우수상’ 수상

명품 브랜드쌀 유지관리 및 농산물 산지유통체계 구축 시책 우수

입력 2019-12-06 19:20   수정 2019-12-06 17:20

영광군청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지역특산품 판로확대와 농산물 공급체계 확립을 위해 차별화된 시책추진을 인정받아 2019년 전라남도 농식품유통업무평가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로써 영광군은 2017년부터 올해까지 3년 연속 농식품업무평가에서 수상하는 영예를 거두었으며 영광군 농식품·유통발전의 위상을 드높이는 계기를 마련했다.



‘전라남도 농식품유통업무평가’는 도내 21개 시군을 대상으로 농식품유통업무 우수 추진 시군에 대한 평가·시상으로 ▲농산물 판촉 등 유통종합 ▲농식품산업기반구축 및 판매촉진 ▲쌀 판매 및 브랜드쌀 육성 ▲산지유통 경쟁력 강화 ▲전국단위 수상 및 공모선정(가점) 등 총 5개 분야 35개 항목을 평가한다.



이번 평가에서 영광군은 농특산물 직거래 실적 목표달성, 고품질 브랜드쌀 육성, 농산물우수관리인증 달성, 농식품 가공업체 유통 분야 등에서 그 실적을 인정받았다.

김준성 영광군수는 “농촌 고령화, 노동력 부족 등 대내외적 여건변화로 농촌경제가 날로 어려워지고 있는 현실이지만 내년에는 로컬푸드 직매장 건립, 공공급식과 연계한 식재료 공급확대를 추진하고 생산자단체가 공격적인 마케팅을 전개할 수 있도록 지원하여 농업인 소득향상에 기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영광=권기덕 기자 jnews2009@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