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인천대학교, 학대피해노인을 위한 ‘사랑의 김장나눔’ 전달

학대피해노인 전용쉼터에서 학대피해노인을 위한 김장 김치 담궈

입력 2019-12-10 15:50   수정 2019-12-10 15:50

인천대 사랑의 김장나눔
인천대 사회봉사센터가 사랑의 김장 김치 80박스를 담궈 생활이 어려운 학대피해노인 등에게 전달하기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인천대 제공>
국립 인천대학교는 최근 인천노인보호전문기관 학대피해노인 전용쉼터에서 ‘사랑의 김장 김치 80박스’를 담궈 학대피해노인 등에게 전달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김장나눔’행사는 인천대학교 사회봉사센터장 장정아 교수를 비롯한 교직원 및 대학생 약 15여명이 학대피해노인전용쉼터를 직접 찾아가 손수 김장봉사에 나섰다.

이날 만들어진 김치는 총 80박스로 모두 인천노인보호전문기관을 통해 인천대학교 인천지역의 생활이 어려운 학대피해노인 60가정에 전달됐다.



인천대학교는 지식과 인격을 갖춘 인재를 양성하는 것을 목표하는 대학으로, 지역사회의 일원으로서 소외된 이웃의 복지와 대학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다양한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매년 동절기 난방(연탄) 및 식량(김장) 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인천시로부터 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인천대학교 사회봉사센터 직원 김애희씨는 “대학 구성원들이 전달한 겨울양식으로 어르신들이 건강한 겨울을 나는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지역사회 봉사활동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인천=이춘만 기자 lcm9504@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브릿지경제 핫 클릭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