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전체보기

닫기
더보기닫기

박보검, tvN '청춘기록' 출연 검토…여주인공 후보는 박소담

입력 2019-12-13 14:45   수정 2019-12-13 14:45

박보검
사진=연합
배우 박보검이 tvN 새 드라마 ‘청춘기록’ 출연을 검토 중이다.

13일 박보검의 소속사 블러썸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복수의 매체에 “박보검이 내년 방영 예정인 tvN 새 드라마 ‘청춘기록’ 출연을 제안받고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청춘기록’은 모델계를 배경으로 하는 청춘의 성장통을 담으며 SBS ‘닥터스’, ‘사랑의 온도’를 쓴 하명희 작가의 신작이다. tvN ‘비밀의 숲’,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을 연출한 안길호 감독이 지휘한다.



앞서 박소담이 여주인공 안정하 역할을 제안받고 검토 중이다. 두 사람의 안방극장 호흡을 보게 될지 기대감을 모은다.

방송은 2020년 5월 예정이다.




이종윤 기자 yagubat@viva100.com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이 기사에 댓글달기